노란우산공제 캐릭터 ‘산이’‧‘꿈이’, 피규어로 등장

  • 프린트
  • 글씨작게
  • 글씨크게

노란우산공제 캐릭터 피규어.[사진= 중기중앙회 제공]


노란우산공제 캐릭터 ‘산이’와 ‘꿈이’가 피규어용으로 등장한다.

중소기업중앙회는 소기업·소상공인의 생활안정과 사업재기를 위한 노란우산공제가 신캐릭터를 활용한 홍보용품을 제작·배포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에 제작한 홍보용품은 노란우산공제를 의미하는 ‘산이’와 소기업·소상공인을 상징하는 ‘꿈이’ 캐릭터를 활용, 제작된 제품으로 차량용 방향제와 피규어용으로 동시에 사용할 수 있다.

노란우산공제는 10년을 맞아 지난 1월 캐릭터를 새롭게 개편하고 국민 공모과정을 거쳐 캐릭터 네이밍을 정했다. 중기중앙회는 이번 홍보용품을 신규고객, 금융기관, 중소기업 유관기관, 언론기관 등에 무료 배포할 예정이다.

김한수 중기중앙회 노란우산공제본부장은 “노란우산공제는 5월25일 재적가입자 100만명을 돌파하며 소기업·소상공인의 대표적인 사회안전망 제도로 자리매김했다”며 “앞으로 소기업·소상공인과 소통을 강화해 더욱 친숙한 제도로 다가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