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한 사람 잡는 건 아니겠죠?" 아이돌 아버지 셰프, 성폭행 의혹에 네티즌들 우려

  • 프린트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사진=연합뉴스 제공]

유명 여성 아이돌 가수의 아버지가 성폭행 혐의로 피소당한 가운데 무분별한 추측으로 네티즌들이 분노하고 있다.

지난 10일 연합뉴스는 "지난해 9월 모 식당에서 직원으로 일하던 중 오너이자 셰프인 A씨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고소장이 접수됐다"고 보도했다.

고소장에는 해당 여성이 지난해 가게 안팎에서 상습적으로 성추행과 폭행, 성폭행을 당했다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A씨는 혐의를 완강하게 부인 중이라고.

특히 대중을 놀라게 한 건 피고소인 A씨는 유명 걸그룹의 아버지라는 점이다. 그는 방송에도 출연한 경력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대중들을 더욱 경악케 했다.

유명 아이돌 딸을 둔 셰프라는 점이나 식당의 위치 등 정보가 공개되었으나 이니셜 기사인만큼 온갖 추측이 난무하고 있는 상황. 네티즌들은 이에 불편한 기색을 드러내기도 했다.

"아직 섣부른 거 아닌가? 결과가 나와봐야 알 텐데"(아이디 rkdd****), "차라리 이름을 공개해라. 괜히 유명 아이돌 아버지 셰프라고 해서 추측만 난무하게 생겼네"(thd****), "그래서 누군데요?"(아이디 yubg****), "누군지 딱 알겠는데. 이러다 엄한 사람 잡는 건 아니겠죠?"(아이디 jmb***) 등 우려 섞인 반응이 많았다.

한편 검찰은 해당 사건을 남양주경찰서에 보내 조사하게 했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와 가해자 측 양쪽을 불러 조사를 마쳤고, 현재까지 뚜렷한 증거는 발견되지 않았다”며 “통신 자료 등을 확보해 진술과 대조하는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