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윤석열 캠프 앞, 대학생 기습시위 "전두환 찬양, 사죄하라"

3명이 20m 간격으로 떨어져 1인시위 형태로

  • 프린트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아주로앤피] 대학생 3명이 윤석열 대선 예비후보 캠프가 있는 서울 종로구 이마빌딩 앞에서 기습시위를 벌였다. 이들은 각각 20m 간격을 유지한 채 1인 시위 방식으로 시위를 벌이며 "전두환 찬양 실화냐" "전두환 찬양, 윤석열 사죄하라" "윤석열도 가해자다"라는 구호를 외쳤다. 

[사진=아주로앤피]